목록보기 수정하기 삭제
 
      상처를 입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럴때 우리의 내면은 보통 두 방향으로 흐릅니다. 한 방향은 자신에게 상처를 입힌 상대에게 언젠가는 복수하겠다는 `복수의 강'이며, 다른 한 방향은 상대를 용서하고자 하는 `용서의 강'입니다. 우리는 `복수의 강'으로 감정을 몰고 갈 수도 있으며 `용서의 강'에 자신을 투신할 수도 있습니다. 선택은 자신이 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전자는 다툼과 파괴의 길이며 후자는 화해와 생산의 길이라는 점입니다. 그리고 그 두 가지 길은 모두 상대보다는 자신에게 더 큰 영향력을 발휘합니다. 헨리 나우웬 신부가 *영혼의 양식*에서 말한 것처럼, 남을 용서해 주는 것은 우선적으로 우리 자신의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기 위함입니다. 사람들은 이렇게 말하곤 합니다. "어째서 계속해서 주기만 하라는 겁니까? 왜 무조건 용서해야 합니까?"하고 말입니다. 오히려 주제넘은 것이 아니냐고 말입니다. 저는 상처와 아픔에 대한, 그리고 분쟁에 대한 근본적 치유와 해결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용서와 조건없는 사랑으로만 해결할 수 있을 뿐 그 외의 어떤 다른 방식으로도 근본적 해걸은 있을 수 없다는 것이지요. 하나를 주었으니 나도 그 정도는 가져야 한다는 것, 상대에게 상처를 받았으니 나도 같은 크기로 돌려 주어야 한다면, 일시적으로는 해결된 것처럼 보입니다. 하지만 그것은 그런 것처럼 보일 뿐입니다. 속을 들여다보면 언제고 다른 형태로 움직일 준비가 되어 있는 분쟁과 미움의 싹이 내재해 있습니다. 조건없이 주십시오. 이유없이 용서하십시오. 그리고 100% 순도의 사랑을 전하십시오.
번호
글쓴이
19 기타 주없이 살수 없는 인생(채수련) 2
zerozo
2004-09-15 1144
18 기타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2
김현갑
2004-09-13 1138
17 기타 지붕을 뚫고서
김현갑
2004-09-10 1026
16 기타 내가 살아온길 뒤돌아 보면
Simon
2004-09-07 864
15 기타 내가 너의 하나님 됨을 보라
Simon
2004-09-07 1720
14 기타 오두막집 샘물 이야기
zerozo
2004-09-07 1429
13 기타 세가지 회개하는 마음 (펌)
zerozo
2004-09-07 1446
12 기타 은혜의 집(Audio)
김현갑
2004-09-06 1243
11 기타 가시나무새
박강성
2004-09-05 1487
10 기타 기쁨을 나르는 사람
정종철님
2004-09-03 1362
기타 *두 방향의 강*
zerozo
2004-08-28 1258
8 기타 [re] *두 방향의 강*
장정숙
2004-09-05 1382
7 기타 하나님의 사랑을 받는 자
은총향기
2004-08-27 1504
6 기타 나그네 인생(오디오)
김영조
2004-08-17 1207
5 기타 신을 벗어라(오디오)
김영조
2004-08-17 1391
4 기타 행복하십니까? 2
김현갑
2004-07-29 1361
3 기타 평안하십니까? 3
김현갑
2004-07-27 1430
2 기타 나의 눈이 그대를 향해 있음이
용혜원 [펌]
2004-07-26 1492
1 기타 만두 소 (속) file
Joos
2004-06-20 2298
등록 로그인
목록보기 글 쓰기